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동영상 설교
오늘의 만나
MP3 설교
안식일 교과

 

 

 

 

 

 

 

 

 

홈 > 설교&강의 > 오늘의 만나

 


로그인 회원가입
Loading...
5/4(일) 그리스도의 공로로 말미암는 완전함
관리자1  2008-05-05 09:01:27, 조회 : 1,558, 추천 : 100

"그러므로 하늘에 계신 너희 아버지의 온전하심과 같이 너희도 온전하라” (마 5:48).


그리스도께서는 우리 앞에 우리의 일생을 통하여 목적에 도달하도록 그리스도인 품성의 가장 높은 완전함을 나타내신다. … 이 완전함에 관하여 바울은 “내가 이미 얻었다 함도 아니요 온전히 이루었다 함도 아니라 오직 내가 그리스도 예수께 잡힌 바 된 그것을 잡으려고 … 푯대를 향하여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하나님이 위에서 부르신 부름의 상을 위하여 좇아가노라”(빌 3:12,14)고 기록했다. …

우리의 위대한 교사되시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상세하게 말씀하신 완전함에 우리가 어떻게 도달할 수 있는가? 우리는 그분의 요구에 응하여 그분처럼 높은 표준에 도달할 수 있는가? 그분은 우리의 의이시다. 그분은 인성 가운데서 우리 앞에 먼저 가셨으며 우리를 위하여 품성의 완전함을 이루어 놓으셨다. 우리는 사랑으로써 행하며 심령을 정결케 하는 그분께 대한 믿음을 가져야만 한다. 품성의 완전함이란 그리스도와 우리와의 관계에 기초되었다. 우리가 우리 구주의 공로를 끊임없이 의존하면서 그분의 발자취를 따라 행한다면 우리는 순결하고 더럽힘을 받지 않는 그분과 같이 될 것이다.

우리의 구주께서는 어떤 영혼에게서나 불가능한 것을 요구하시지 않으신다. 그분은 이행할 수 있는 은혜와 힘을 즐겨 주시지 아니하고서는 그분의 제자들에게서 아무 것도 기대하지 않으신다. 주께서는 부모가 자식에게 좋은 선물을 주기를 원하는 것보다 당신을 섬기는 자들에게 성령을 주시기를 더 원하고 계심을 우리에게 확실히 하셨다.

우리의 사업은 우리의 행동의 범위 안에서 그분께서 얻으신 그 완전함을 얻고자 노력하는 것이다. 그분은 우리의 모범이시다. 우리는 만사에 있어서 품성으로써 하나님을 높이고자 노력해야 한다. 우리가 날마다 하나님의 거룩한 요구에 미치지 못함으로써 우리 영혼의 구원을 위태롭게 하고 있다. 그리스도께서 우리에게 주신 특권을 이해하고 평가하지 않으면 안 된다. 그리고 최고의 표준에 도달할 결심을 보이지 않으면 안 된다. 우리는 예수께서 우리에게 주시마고 약속한 그 능력에 온전히 의뢰해야만 한다. (원고, 148, 1902).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250
6/15(일) 우리의 거룩한 신임장  
 관리자1 2008/06/17 108 1325
249
6/14(안) 보혜사의 오심  
 관리자1 2008/06/17 106 1471
248
6/13(금) 끝까지 견고히 잡음  
 관리자1 2008/06/17 104 1376
247
6/12(목) 하늘을 위하여 자격을 갖춤  
 관리자1 2008/06/17 103 1238
246
6/11(수) 첫째 것은 첫째로  
 관리자1 2008/06/11 130 1470
245
6/10(화) 영속적인 동기  
 관리자1 2008/06/11 150 1468
244
6/9(월) 예수님은 우리의 전부이심  
 관리자1 2008/06/11 92 1287
243
6/8(일) 참된 성화의 표적  
 관리자1 2008/06/11 112 1270
242
6/7(안) 자라서 열매를 맺음  
 관리자1 2008/06/11 106 1258
241
6/6(금) 그대는 자라나고 있는가?  
 관리자1 2008/06/11 108 1217
240
6/5(목) 그리스도의 장성함에 도달함  
 관리자1 2008/06/05 101 1360
239
6/4(수) 그대가 자라나고 있을 때  
 관리자1 2008/06/05 99 1282
238
6/3(화) 더하는 것과 곱하는 것  
 관리자1 2008/06/05 139 1315
237
6/2(월) 가만히 서 있을 수 없음  
 관리자1 2008/06/02 148 1231
236
6/1(일) 우리 마음 속에 새 노래  
 관리자1 2008/06/02 95 1318
235
5/31(안) 은혜는 교육자임  
 관리자1 2008/06/02 117 1378
234
5/30(금) 그리스도를 모방함  
 관리자1 2008/05/30 101 1334
233
5/29(목) 능력의 생애  
 관리자1 2008/05/30 151 1474
232
5/28(수) 빛이 비추이는 곳으로 오라  
 관리자1 2008/05/30 99 1385
231
5/27(화) 우리의 제자된 증거  
 관리자1 2008/05/30 115 1463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5개] [1]..[196][197] 198 [199][200][201][202][203][204][205][206][207][208][209][210]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totor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