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동영상 설교
오늘의 만나
MP3 설교
안식일 교과

 

 

 

 

 

 

 

 

 

홈 > 설교&강의 > 오늘의 만나

 


로그인 회원가입
Loading...
12/14(일) 시대의 위기
관리자1  2008-12-25 19:16:00, 조회 : 1,180, 추천 : 202

"슬프다 그 날이여 비할 데 없이 크니 이는 야곱의 환난의 때가 됨이로다 마는 그가 이에서 구하여 냄을 얻으리로다”(렘 30:7).



때의 징조들의 성취는 주의 날이 가까왔다는 증거를 제시한다. … 위기는 점점 우리에게 임하고 있다. 태양은 하늘에서 빛을 비추고 있고 여전히 그 궤도를 따라 돌고 있으며 하늘은 하나님의 영광을 선포하고 있다. 사람들은 여전히 먹고 마시고 씨를 심고 집을 지으며 시집가고 장가든다. 상인들은 여전히 팔고 사고 있다. … 쾌락을 사랑하는 자들은 여전히 극장과 경마장과 도박장에 밀려든다. 최고의 흥분이 유행되나 은혜의 시간은 빠르게 끝나가고 있으며 모든 사람의 운명은 영원히 결정되려 하고 있다. 사단은 그의 때가 짧은 것을 알고 있다. 그는 모든 사람이 은혜의 시기가 끝나 자비의 문이 영원히 닫혀질 때까지 기만을 당하고 마음이 사로잡히며 얽어 매인 바 되게 하기 위하여 그의 모든 대리자들을 일하도록 하였다. … “개국 이래로 그때까지 없던 환난”(단 12:1)의 때가 곧 우리 앞에 전개될 것인 바 우리는 많은 사람들이 너무나 나태하여 얻을 수 없는 한 경험이 필요될 것이다. … 이제 우리의 대제사장께서 우리를 위하여 속죄하고 계시는 지금, 우리는 그리스도 안에서 완전하여지고자 노력해야 한다. 우리 구주께서는 비록 생각으로라도 유혹의 힘에 굴복 당하지 않으셨다. 사단은 사람의 마음 가운데 그가 발을 붙일 어떤 곳이 있는지 찾는다. 그러던 중 어떤 죄된 욕망을 품게 되면 그것을 발판으로 삼아 유혹의 힘을 발휘한다. 그러나 그리스도께서는”이 세상 임금이 오겠음이라 그러나 저는 내게 관계할 것이 없으니”(요 14:30)라고 친히 말씀하셨다. 사단은 하나님의 아들에게 승리를 얻을 수 있는 길을 전혀 발견할 수 없었다. 예수께서는 당신의 아버지의 계명을 지키셨다. 그러므로 그분에게는 사단이 이용할 수 있는 죄가 전혀 없었다. 이것이 환난의 때에 서게 될 사람들에게 반드시 나타나야 할 상태이다.

“우리 하나님이 임하사 잠잠치 아니하시니 … 하나님이 그 백성을 판단하시려고 윗 하늘과 아래 땅에 반포하여 이르시되 나의 성도를 네 앞에 모으라 곧 제사로 나와 언약한 자니라 하시도다”(시 50:3-5)(리뷰 앤드 헤랄드, 1912.3.14).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691
8/30(일) 십자가 밑에 그대의 죄를 내려놓아라  
 강대천 2009/08/31 90 1357
690
8/29(안) 갈바리의 빛이 있는 천연계  
 강대천 2009/08/31 88 1376
689
8/28(금) 십자가 주위에 모여  
 강대천 2009/08/31 98 1373
688
8/27(목) 이 세상은 전쟁터임  
 강대천 2009/08/27 98 1222
687
8/26(수) 사랑과 공의가 잘 어울림  
 강대천 2009/08/27 99 1364
686
8/25(화) 바라봄으로써 변화됨  
 강대천 2009/08/27 92 1222
685
8/24(월) 한량없이 크고 영원한 영광  
 강대천 2009/08/27 83 1319
684
8/23(일) 죄인이여 살아나라  
 강대천 2009/08/23 92 1342
683
8/22(안) 하나님의 일꾼  
 강대천 2009/08/21 105 1323
682
8/21(금) 주님을 영화롭게  
 강대천 2009/08/21 101 1369
681
8/20(목) 지대한 관심의 대상  
 강대천 2009/08/20 85 1230
680
8/19(수) 그리스도께 굴복  
 강대천 2009/08/18 96 1292
679
8/18(화) 희망과 기쁨이 넘치는 그리스도인  
 강대천 2009/08/18 95 1225
678
8/17(월) 그리스도께서 인간을 높이심  
 강대천 2009/08/17 99 1328
677
8/16(일) 사람의 참된 가치  
 강대천 2009/08/17 95 1233
676
8/15(안) 영혼의 가치  
 강대천 2009/08/17 101 1417
675
8/14(금) 하나님의 흠 없는 어린양  
 강대천 2009/08/14 98 1540
674
8/13(목) 주님의 훌륭한 성품  
 강대천 2009/08/13 99 1457
673
8/12(수) 그리스도를 통한 변화  
 강대천 2009/08/12 96 1288
672
8/11(화) 보라, 믿으라 그리고 살라  
 강대천 2009/08/12 90 1380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5개] [1]..[166][167][168][169][170][171][172] 173 [174][175][176][177][178][179][180]..[207] [다음 15개]
Copyright 1999-2019 Zeroboard / skin by totor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