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동영상 설교
오늘의 만나
MP3 설교
안식일 교과

 

 

 

 

 

 

 

 

 

홈 > 설교&강의 > 오늘의 만나

 


로그인 회원가입
Loading...
12/14(일) 시대의 위기
관리자1  2008-12-25 19:16:00, 조회 : 1,175, 추천 : 202

"슬프다 그 날이여 비할 데 없이 크니 이는 야곱의 환난의 때가 됨이로다 마는 그가 이에서 구하여 냄을 얻으리로다”(렘 30:7).



때의 징조들의 성취는 주의 날이 가까왔다는 증거를 제시한다. … 위기는 점점 우리에게 임하고 있다. 태양은 하늘에서 빛을 비추고 있고 여전히 그 궤도를 따라 돌고 있으며 하늘은 하나님의 영광을 선포하고 있다. 사람들은 여전히 먹고 마시고 씨를 심고 집을 지으며 시집가고 장가든다. 상인들은 여전히 팔고 사고 있다. … 쾌락을 사랑하는 자들은 여전히 극장과 경마장과 도박장에 밀려든다. 최고의 흥분이 유행되나 은혜의 시간은 빠르게 끝나가고 있으며 모든 사람의 운명은 영원히 결정되려 하고 있다. 사단은 그의 때가 짧은 것을 알고 있다. 그는 모든 사람이 은혜의 시기가 끝나 자비의 문이 영원히 닫혀질 때까지 기만을 당하고 마음이 사로잡히며 얽어 매인 바 되게 하기 위하여 그의 모든 대리자들을 일하도록 하였다. … “개국 이래로 그때까지 없던 환난”(단 12:1)의 때가 곧 우리 앞에 전개될 것인 바 우리는 많은 사람들이 너무나 나태하여 얻을 수 없는 한 경험이 필요될 것이다. … 이제 우리의 대제사장께서 우리를 위하여 속죄하고 계시는 지금, 우리는 그리스도 안에서 완전하여지고자 노력해야 한다. 우리 구주께서는 비록 생각으로라도 유혹의 힘에 굴복 당하지 않으셨다. 사단은 사람의 마음 가운데 그가 발을 붙일 어떤 곳이 있는지 찾는다. 그러던 중 어떤 죄된 욕망을 품게 되면 그것을 발판으로 삼아 유혹의 힘을 발휘한다. 그러나 그리스도께서는”이 세상 임금이 오겠음이라 그러나 저는 내게 관계할 것이 없으니”(요 14:30)라고 친히 말씀하셨다. 사단은 하나님의 아들에게 승리를 얻을 수 있는 길을 전혀 발견할 수 없었다. 예수께서는 당신의 아버지의 계명을 지키셨다. 그러므로 그분에게는 사단이 이용할 수 있는 죄가 전혀 없었다. 이것이 환난의 때에 서게 될 사람들에게 반드시 나타나야 할 상태이다.

“우리 하나님이 임하사 잠잠치 아니하시니 … 하나님이 그 백성을 판단하시려고 윗 하늘과 아래 땅에 반포하여 이르시되 나의 성도를 네 앞에 모으라 곧 제사로 나와 언약한 자니라 하시도다”(시 50:3-5)(리뷰 앤드 헤랄드, 1912.3.14).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599
5/30(안) 순종의 변화시키는 능력  
 강대천 2009/05/31 92 1414
598
5/29(금) 그리스도의 의의 예복  
 강대천 2009/05/31 89 1329
597
5/28(목) 그리스도의 학교에서  
 강대천 2009/05/28 95 1337
596
5/27(수) 그리스도는 율법의 중심이심  
 강대천 2009/05/27 109 1387
595
5/26(화) 신체의 법칙에 순종한 결과  
 관리자1 2009/05/26 92 1151
594
5/25(월) 신체적 법과 도덕적 법에 순종함  
 관리자1 2009/05/25 82 1238
593
5/24(일) 그리스도는 율법을 높이심  
 관리자1 2009/05/24 93 1302
592
5/23(안) 율법은 그 자체가 완전함  
 관리자1 2009/05/23 88 1184
591
5/22(금) 완전하신 구세주  
 관리자1 2009/05/22 89 1148
590
5/21(목) 하나님의 율법과 조화를 이룸  
 관리자1 2009/05/21 85 1208
589
5/20(수) 율법에 무엇이라 기록되었더냐?  
 관리자1 2009/05/21 91 1153
588
5/19(화) 예수 안에 있는 그대로의 진리  
 관리자1 2009/05/21 109 1308
587
5/18(월) 구속의 계획  
 관리자1 2009/05/21 98 1214
586
5/17(일) 율법 안에 있는 사랑의 원칙  
 관리자1 2009/05/17 99 1293
585
5/16(안) 품성을 판단하는 최고의 법  
 관리자1 2009/05/16 91 1252
584
5/15(금) 모두가 면류관을 받을 수 있음  
 관리자1 2009/05/15 96 1184
583
5/14(목) 그리스도의 새 계명  
 관리자1 2009/05/14 88 1252
582
5/13(수) 조화를 이루는 율법과 복음  
 관리자1 2009/05/13 91 1199
581
5/12(화) 하나님의 법을 높임  
 관리자1 2009/05/12 99 1242
580
5/11(월) 하나님의 법에 순종함  
 관리자1 2009/05/11 100 1234

목록보기 이전페이지 다음페이지 [이전 15개] [1]..[166][167][168][169][170][171][172] 173 [174][175][176][177][178][179][180]..[202] [다음 15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totor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