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동영상 설교
오늘의 만나
MP3 설교
안식일 교과

 

 

 

 

 

 

 

 

 

홈 > 설교&강의 > 오늘의 만나

 


로그인 회원가입
Loading...
18년 1월 1일(월) 기도에 의존하시는 예수님, 우리의 귀감
선교부  2017-12-31 09:47:47, 조회 : 121, 추천 : 45
기도에 의존하시는 예수님, 우리의 귀감

“그는 육체에 계실 때에 자기를 죽음에서 능히 구원하실 이에게 심한 통곡과 눈물로
간구와 소원을 올렸고 그의 경외하심을 인하여 들으심을 얻었느니라”(히 5 : 7).

  예수께서 제자들 중에 베드로, 야고보, 요한 이 세 명을 곁에 부르시고 들을 건너
험한 길에 올라 그들을 적막한 산 중턱으로 인도하신 것은 저녁 무렵이었다. 지는
태양은 아직도 산등성이에 머물러서 그들이 걷고 있는 길을 낙조의 찬란한 금빛으로
물들이고 있었다. 그러나 태양은 언덕과 골짜기에서 이내 사라지고 태양은 저쪽
지평선 너머에 가라앉아 이 외로운 행려(行旅)들은 밤의 어둠 속에 싸여 버렸다. 얼마
안 있어 그리스도께서는 이제는 더 가지 않는다고 그들에게 말씀하셨다. 슬픔의 사람
예수께서는 그들에게서 조금 떨어진 곳에서 심한 부르짖음과 눈물로써 탄원하셨다.
그분은 인류를 위하여 시험을 견딜 수 있는 능력 주시기를 기도하셨다. 그분 자신이
전능하신 하나님을 한 번 더 굳게 붙잡아야 하였다. 이렇게 함으로만 그분은 미래를
내다보실 수 있기 때문이었다. 그리고 그분은 흑암의 세력이 엄습할 때에 제자들의
믿음이 약해지지 않도록 그들을 위해 간절한 마음을 토로하셨다. 처음에는 제자들도
열성적으로 기도하시는 예수님과 함께 기도하였으나 잠시 후에 그들은 피곤을 이기지
못하고 그만 잠들어 버렸다. 예수께서는 그들에게 당신의 고난에 대하여 말씀하셨다.

  그분은 함께 기도하도록 그들을 데려오신 것이었다. 그때 그분은 그들을 위하여
기도하셨다. 구주께서는 제자들의 암담한 심정을 아시고 저희의 믿음이 수포로
돌아가지 않는다는 보증을 하심으로 그들의 슬픔을 덜어 주고자 하셨다. 열두 제자 다
그리스도께서 보이기를 원하시는 계시를 받을 수는 없었다. 겟세마네에서의 그분의
고뇌를 목도할 세 제자만이 그분과 함께 산에 올라가도록 택함을 받았다.

  이제 그분의 기도 요지는 예수께서 세상이 창조되기 전에 하늘 아버지와 함께
가지셨던 영광을 제자들에게 나타나게 해 달라는 것과 그분의 왕국이 인간의 눈에 보일
수 있게 해 달라는 것 그리고 제자들이 그 나라를 봄으로 힘을 얻을 수 있게 해 달라는
것이었다. 예수께서는 제자들이 당신의 신성의 나타나심을 봄으로 예수님이 확실히
하나님의 아들인 것과 그분의 치욕적인 죽음은 구속의 경륜 일부라는 것을 앎으로
자기의 가장 심한 고뇌의 시간에 그들이 위로 받기를 간구하셨다. 예수님의 기도는
상달되었다.

  예수께서 바위 바닥에 겸손히 엎드려 있는 동안에 갑자기 하늘이 열리고 하나님의 도성
황금문이 활짝 열려 거룩한 광채가 산에 드리워 구주의 몸을 둘러쌌다. 내부에서 나오는
신성이 인성을 통하여 번쩍이고 하늘에서 임하는 영광과 교차되었다. 그리스도께서는
쓰러진 자세를 일으켜 하나님과 같은 위엄으로 일어나셨다. 심령의 고뇌는 사라졌다.
그분의 용모는 이제 “해같이 빛나며 옷이 빛과 같이 희어졌다” (소망, 419~421).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3947
7월 31일(화) 그리스도의 사업에 성령을 활용함  
 선교부 2018/07/16 2 6
3946
7월 30일(월) 인간의 견해가 아닌 그리스도의 말씀을 연구함  
 선교부 2018/07/16 2 5
3945
7월 29일(일) 기도하고 말씀 연구를 위해 시간을 냄  
 선교부 2018/07/16 2 5
3944
7월 28일(안) 타락한 자들에게도 희망을 주어야 함  
 선교부 2018/07/16 2 6
3943
7월 27일(금) 예수의 형상 반영하기  
 선교부 2018/07/16 2 4
3942
7월 26일(목) 하등한 정욕을 복종시킴  
 선교부 2018/07/16 0 3
3941
7월 25일(수) 이타적으로 살고 사람들에게 예수님을 사랑하라고 가르침  
 선교부 2018/07/16 2 4
3940
7월 24일(화) 다른 사람들을 고발하지 말고 그들을 위해 중재함  
 선교부 2018/07/16 2 4
3939
7월 23일(월) 사랑, 동정, 친절을 나타냄  
 선교부 2018/07/16 2 4
3938
7월 22일(일) 빛을 받아 그 안에서 걸음  
 선교부 2018/07/16 2 4
3937
7월 21일(안) 시련의 때 하나님의 크신 자비를 재음미함  
 선교부 2018/07/16 2 4
3936
7월 20일(금) 참 행복을 찾기 위해 하나님께 순종함  
 선교부 2018/07/16 2 4
3935
7월 19일(목) 예수님과 가까이 하면 그분과 같이 됨  
 선교부 2018/07/16 2 5
3934
7월 18일(수) 동기가 우리 행동 가치를 결정함  
 선교부 2018/07/16 2 6
3933
7월 17일(화) 대가가 무엇이든지 고결성을 유지함  
 선교부 2018/07/16 2 5
3932
7월 16일(월) 시련에 대처하며 영적 힘을 강하게 함  
 선교부 2018/07/16 2 5
3931
7월 15일(일) 작고 일상적인 업무에 충실함  
 선교부 2018/07/01 4 20
3930
7월 14일(안) 우리의 가장 큰 필요 성경적 거룩함  
 선교부 2018/07/01 6 18
3929
7월 13일(금) 남편은 사려 깊고 명랑해야 함  
 선교부 2018/07/01 6 18
3928
7월 12일(목) 하나님의 은혜는 어떤 고난에도 족함  
 선교부 2018/07/01 6 19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1][12][13][14][15]..[198] [다음 15개]
Copyright 1999-2018 Zeroboard / skin by totor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