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칠일 안식일 예수재림교회 개혁운동 세계선교회에 오신 것을 환영합니다!
 

 
동영상 설교
오늘의 만나
MP3 설교
안식일 교과

 

 

 

 

 

 

 

 

 

홈 > 설교&강의 > 오늘의 만나

 


로그인 회원가입
Loading...
3월 17일(금) 사려 깊음
선교부  2017-03-12 10:14:27, 조회 : 156, 추천 : 38
사려 깊음
금요일

“그러므로 너희는 하나님의 택하신 거룩하고 사랑하신 자처럼 긍휼과 자비와 겸손과 온
유와 오래 참음을 옷 입고”(골 3:12).

  그대 자신의 안내자와 모범으로서 예수님을 바라보라. … 어떻게 온유와
겸손하심으로 다른 사람들을 깊이 생각하신 그분처럼 될 수 있는지를 연구하라. 이렇게
하면 그대는 “오직 사랑 안에서 참된 것을 하여 범사에 [머리 되신 그리스도]에게까지
자랄” 것이며 그분의 형상을 반사하고 그가 나타내심이 되면 그의 계신 그대로 그분을
영접하게 될 것이다. ―청년 지도자, 1883. 12. 5.

  예수님이 믿음으로 이해되고 영혼의 내적 성소에 모셔드리게 될 때 성령께서는
그리스도의 형상을 따라 품성을 만들고 꼴 지을 것이다. 그러면 그리스도의 학교에서
매일 교훈이 익혀질 것이다. 나무의 특성은 그 열매로서 알게 될 것이다. “그의 열매로
그들을 알리라.” 그리스도인은 세상의 도덕적 흑암 가운데 빛과 같이 빛날 것이다.
그는 마음이 부드러워지고 다른 사람들의 느낌을 깊이 생각할 것이다. 하나님의
말씀은 “뱀같이 지혜롭고 비둘기같이 순결하라”고 우리에게 명하시며 “부끄러울 것이
없는 일꾼”이 되도록 자신을 성경의 원칙의 규법 아래 두는 것이 모든 그리스도인의
의무이다. 이와 같이 하는 사람들의 손으로 행하는 일은 영원에까지 미칠 것이다.
그것은 이기심의 실오라기는 섞이지 않을 것이며 조잡하거나 부주의한 사업이 되지
않을 것이다. ―청년 지도자, 1894. 9. 20.

  부드러운 애정은 남편과 아내, 부모와 자녀, 형제와 자매들 사이에 항상
간직되어 있어야 한다. 모든 성급한 말은 억제되어야 하고 피차간에 사랑의 결여는
그 모양까지라도 없어야 한다. 즐거워하고, 친절히 말하는 것은 가정 구성원 모두의
의무이다.

  친절과 애정과 사랑이 작은 예모에서, 말에서, 사려 깊은 주의에서 나타나도록
그것들을 계발시키라. ―재림신도의 가정, 198.

  하나님께서 귀히 여기시는 것은 속사람의 단장, 곧 성령의 은혜, 친절한 말, 남을
위한 인정 있는 염려 등이다. ―새 자녀 지도법, 429




추천하기 목록보기
no subject name date vote hits
3735
12월 31일(일) 모든 것을 유업으로 받게 됨  
 선교부 2017/12/15 1 4
3734
12월 30일(안) 그리스도와 함께 그의 보좌에 앉음  
 선교부 2017/12/15 1 4
3733
12월 29일(금) 하나님의 성전에 기둥이 됨  
 선교부 2017/12/15 2 6
3732
12월 28일(목) 우리는 아버지 앞에 시인을 받음  
 선교부 2017/12/15 1 4
3731
12월 27일(수) 합당한 자로서 흰 옷을 입고 다님  
 선교부 2017/12/15 0 2
3730
12월 26일(화) 끝이 없는 생명이 주어짐  
 선교부 2017/12/15 1 3
3729
12월 25일(월) 만국을 다스릴 권능을 받음  
 선교부 2017/12/15 1 3
3728
12월 24일(일) 생명나무의 과실을 먹음  
 선교부 2017/12/15 1 3
3727
12월 23일(안) 나라를 상속함  
 선교부 2017/12/15 1 3
3726
12월 22일(금) 큰 무리가 하나님의도 성으로 들어감  
 선교부 2017/12/15 1 3
3725
12월 21일(목) 생명의 면류관을 받음  
 선교부 2017/12/15 0 2
3724
12월 20일(수) 모든 민족이 심판 받기 위해 모임  
 선교부 2017/12/15 1 3
3723
12월 19일(화) 끌어올려 항상 주와 함께 있음  
 선교부 2017/12/15 0 2
3722
12월 18일(월) 그리스도 안에서 죽은 자들이 먼저 일어남  
 선교부 2017/12/15 1 3
3721
12월 17일(일) 땅의 충실한 자가 구원 받음  
 선교부 2017/12/15 1 4
3720
12월 16일(안) 그리스도께서는 능력과 큰 영광으로 오심  
 선교부 2017/12/15 1 4
3719
12월 15일(금) 주께서는 우리를 혼인잔치에 초청하심  
 관리자 2017/12/03 1 9
3718
12월 14일(목) 은혜의 시기는 속히 끝나고 있음  
 관리자 2017/12/03 1 10
3717
12월 13일(수) 주께서 우리의 성소가 되실 것임  
 관리자 2017/12/03 1 12
3716
12월 12일(화) 주께서는 옹호자와 원한을 풀어주시는 분으로 재림하심  
 관리자 2017/12/03 2 13

목록보기 다음페이지 1 [2][3][4][5][6][7][8][9][10][11][12][13][14][15]..[187] [다음 15개]
Copyright 1999-2017 Zeroboard / skin by totoru